아이유가 '복숭아' 음원 발표하며 했던 말 (+인터뷰)

아이유의 노래 ‘복숭아’가 차트 역주행을 하며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복숭아’는 아이유가 지난 2012년 발매한 앨범 ‘스무살의 봄’에 수록된 곡입니다. 이 곡은 아이유가 직접 작사와 작곡을 맡았던 곡으로 알려졌는데요. 

아이유는 지난 2012년 새 앨범 발매 기념으로 ‘단편 음악영화 감상회’ 라는 주제로 팬들과 모바일 채팅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당시 아이유는 ‘복숭아’의 비하인드 스토리로 “남자의 시선으로 설리를 연상하며 가사를 썼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설리 역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아이유 언니가 항상 널 위한 곡이 나올 거다고 말했었다. 그 곡이 '복숭아' 였다"고 언급하기도 했습니다. 

아이유와 설리는 데뷔 시기가 비슷하고 또래의 나이로, 가까워졌다고 하는데요. 설리는 최근 아이유가 출연한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카메오로 출연하기도 하며 우정을 보여왔는데요. 

한편 설리는 지난 14일 경기도 성남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많은 이들이 그의 죽음을 애도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설리의 장례는 가족들의 요청으로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사진=SNS, MBC>

[저작권자 © 티엠아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